문화예술포털 KOART
인문학극장-강제윤
구분  기타
장소  민속극장풍류
기간  2021-03-27 ~ 2021-04-07
주최  한국문화재재단
주관  한국문화재재단
관람료  전석 10,000원
홈페이지  
문의  02-3011-1721

기간 : 2021-03-27 ~ 2021-04-07
시간 : 3월 27일 15:00 | 4월 7일 19:00(온라인)
장소 : 국가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민속극장 풍류
온라인 시청 : 한국문화재재단 유튜브 및 네이버TV
가격 : 전석 10,000원
신청 : 네이버예약

2021 인문학극장 강제윤 – 섬의 맛 포스터

■ 프로그램 소개
한국문화재재단 기획공연 「인문학극장 강제윤」은 섬 연구소 소장이자 시인 강제윤이 펼치는 토크콘서트이다. 섬에서 태어나 평생을 우리 섬을 답사하고 기록한 그는 난개발로 파괴되는 섬들과 소외와 차별 속에서 고통 받고 있는 섬 주민들의 기본권을 지키는데 힘을 보태고 왔다. 현재 섬 정책 관련 최초의 국가기관인 <한국 섬진흥원> 설립위원으로 참여하고 있으며, 멸실 위기에 처했던 보길도 윤선도 원림과 하천, 여서도 돌담, 관매도 폐교, 백령도의 천연기념물 사곶 해변을 지켜냈으며 여객선공영제, 섬 응급치료 시설 설치 정책 제안등 다방면에 섬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.

이번 토크콘서트에서는 [섬의 맛] 이라는 주제로 육지에서는 볼 수 없지만 섬에는 남아 있는 우리의 전통 음식문화를 조명한다. 섬 토속음식의 맥이 끊기는 모습을 지켜볼 수 없어 남아있는 레시피라도 남기고자 채록한 것이 벌써 100건이라는 강제윤은 우리의 토속 음식 레시피가 해산물 음식의 바이블이라고 자부한다. 현재 젊은 사람들이 떠나 노인만 남은 섬, 섬 주민에 대한 지원과 관리는 물론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인식도 없이 사라져가는 우리의 토속음식이 더 사라지기전에 전통을 되새기고, 온고지신의 정신을 통해 한류 열풍 속 한식 문화에서 우리가 나아갈 길을 알아보고자 한다.

한국문화재재단은 「코로나19(COVID-19)」예상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지침을 준수하여 본 공연은 사회적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될 예정이며,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.

이번 토크콘서트에서는 [섬의 맛] 이라는 주제로 육지에서는 볼 수 없지만 섬에는 남아 있는 우리의 전통 음식문화를 조명한다. 섬 토속음식의 맥이 끊기는 모습을 지켜볼 수 없어 남아있는 레시피라도 남기고자 채록한 것이 벌써 100건이라는 강제윤은 우리의 토속 음식 레시피가 해산물 음식의 바이블이라고 자부한다. 현재 젊은 사람들이 떠나 노인만 남은 섬, 섬 주민에 대한 지원과 관리는 물론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인식도 없이 사라져가는 우리의 토속음식이 더 사라지기전에 전통을 되새기고, 온고지신의 정신을 통해 한류 열풍 속 한식 문화에서 우리가 나아갈 길을 알아보고자 한다.

한국문화재재단은 「코로나19(COVID-19)」예상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지침을 준수하여 본 공연은 사회적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될 예정이며,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.


■ 출연자 소개
  - 사)섬연구소 소장, 시인 강제윤
  - 황해도 무형문화재 제3호 서도놀랑사거리 이수자 윤주희
  - 여우플라멩고 대표 김선화
  - 기타리스트 상흠

목록보기